[21대 국회의원 당선] 희망의 얼굴(2) 서울 마포구 노웅래 4선 국회의원 당선

챌린지뉴스 | 입력 : 2020/04/16 [01:30]

 

▲ 서울 마포구 노웅래 4선 국회의원 당선     © 챌린지뉴스

 

[21대 국회의원 당선] 희망의 얼굴(2) 서울 마포구 노웅래 4선 국회의원 당선

 

3선 의원인 노웅래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21대 총선에서 마포갑에 나와 4선에 도전한다.

그는 대표적인 기자 출신 정치인이다. MBC기자와 MBC노동조합위원장, 19대 대선 문재인 후보 유세본부장을 역임했다. 민주당 사무총장, 서울시당위원장 민족화해협력범국민위원회 공동위원장, 민주화추진협의회 자문위원, 더불어민주당 중앙당 선거관리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노 후보는 2004년 제17대 총선 당시 열린우리당 소속으로 처음 국회의원이 됐다. 18대 총선에서 당시 한나라당 강승규 후보에게 낙선했지만 20대에서 강 후보와 다시 만나 승리했다. 노 후보와 강 후보가 총선에서 맞붙는 것은 이번이 세 번째다. 마포구갑은 노 의원 부친인 고 노승환 의원이 5선을 지낸 곳이기도 한 만큼 이번 총선에서 반드시 승리하겠다는 생각이다.

 

노 후보는 본인을 일하는 국회의원이라고 소개한다. 많은 중진 후보들이 공천에서 컷오프 됐음에도 살아남을 수 있었던 이유라고 설명했다. 실제 노 후보는 20대 국회에서 법안 대표발의 상위 6%, 국회 본회의 출석률 97%를 기록했다. 당에서 주는 국정감사 우수의원상도 7년 연속 받았다. 공천 경선 마지막 날까지도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으로서 전체회의를 열고 소프트웨어산업진흥법, 전자서명법 등 대한민국 미래 먹거리를 위한 79건의 법안을 직권으로 상정했다.

 

이 외에도 청년기업가 창업공간과 금융지원, 해외진출과 판로개척 지원을 위한 '청년창업혁신타운'을 오는 5월 개업하고 아현동에 육아체육복합센터 건립해 강북의 교육 1번지로 만들겠다고 공약했다.

 

노웅래 의원은 도전한국인본부로 부터 3.1100주년 기념 도전한국인 상을 받았다.

도전만이 희망이다.

 

<조영관/인물인터뷰전문기자/도전한국인본부대표/시인/칼럼니스트/경영학박사>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기사
제주 산방산 주변 유채꽃 활짝